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티켓예매
KR EN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메뉴
2017
청주공예비엔날레
D+7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오는 9월 열리는 2017 청주공예비엔날레 세계관 프로젝트 스타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02-14 21:39 조회943회 댓글0건

본문

오는 9월 열리는 2017 청주공예비엔날레

세계관 프로젝트 스타트

21a89f5555a1208c52e93f71e63715b0_1487075863_2716.jpg

- 영국, 스위스, 핀란드 등 세계 9여개국 세계관 참여, 세계 공예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

- 한영상호교류의 해를 맞아 주한영국대사관, 영국문화원, 스코틀랜드 비엔날레 공동주관

 

올 가을 열릴 제10회 청주공예비엔날레에서는 지난 9회 동안 운영해왔던 초대국가관을 세계관으로 확장시켜 한 개국 초청에서 스위스, 영국, 일본 등 9개국을 초청하여 전 세계의 공예작품을 한 곳에 모은다.

 

세계관 참여국가 중 하나인 영국은 자국에서 주목받고 있는 신예 공예작가 린다 브로스웰(Linda Brothwell, 이하 린다)을 통해 영국의 현대적인 공예 감각과 한국의 전통 공예기술을 접목한 작품을 공예비엔날레에서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린다는 한국의 전통공예 기술을 배우고 작품에 대한 영감을 얻기 위해 2월 중순 청주에 방문한다.

 

영국은 2015년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알랭 드 보통의 비엔날레 특별전 감독 참여 및 지난 여름 마틴 프라이어 영국문화원장의 청주방문을 통한 국제적 협력의사를 밝히는 등 지속적으로 비엔날레와 교류해 왔으며 이번 프로젝트는 그동안 영국과 비엔날레와의 교류의 결실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 방문은 제10회 비엔날레의 시작을 알리는 신호탄으로 2017 한영상호교류의 해를 맞아 주한영국대사관, 영국문화원, 스코틀랜드 비엔날레, 청주공예비엔날레가 공동주관 한다. 전통주조기술을 전수하고 있는 국가무형문화재 112호 원광식 주철장, 충청북도 무형문화재 22호 김영조 낙화장 등 지역의 전통공예작가를 만나며 이와 더불어 비엔날레가 열릴 옛 청주연초제조창을 함께 둘러볼 예정이다.

이번 비엔날레는 지난 20여년 동안 쌓아온 경험과 노하우를 통해 지역의 문화예술의 가치를 높이고 국제성 뿐 만 아니라 지역성(Made in Cheongju)을 모두 잡을 예정이다. 2017 10회 청주공예비엔날레는 913일부터 1022일까지 옛 청주연초제조창 및 청주시 일원에서 개최된다.

 
201726일 (월) 

보도자료 문의 _ 홍보팀 (043-219-1041)

 

 


(28501) 충북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내덕2동 201-1)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 (옛 청주연초제조창)
T. 043-277-2501~3 F. 043-277-2610 E. craftbiennale@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