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본문 바로가기
티켓예매
KR EN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메뉴


  HOME  >   열린마당   >   갤러리   >   동영상  
동영상

2017청주공예비엔날레-개막식 헌정곡(음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10-20 16:09 조회34회 댓글0건

본문

5ba47e84d0da9080ea2387178a785b5c_1508488317_711.jpg
 

개막식 헌정곡/박영희 작곡가 

 

● 음원주소 : https://youtu.be/Es3hA9WkyoI

● 제목 : 내 마암/ne ma-am

● 길이 : 7 

● 연주 : 양진원(바리톤), 이지영(가야금), 신봉주(국악타악)

● 가사 : 내 마암 버혀내어

          저 달을 맹글고저

          구만리 당천에 번다시 걸려 잇셔

          고온님 겨신 고데가

          비최여나 보리라

          

          (정송강 16 JH.)

 

         “I want to tear out my heart
           And put it up as the moon.
           I would hang it just right 
           Into the endless deep sky,
           So that it can shine its light

           On the one I love.” 

 

           Chung Song-Gang (16 JH.)

          (English translation by Alexsandra Yu)

 

 

● 2015청주공예비엔날레 알랭 드 보통 특별전 '김은혜'작가의 인터뷰 글에서 영감을 받았다. 

  

   " ..기쁨을 나누면 두 배가 되고 슬픔을 나누면 절반이 된다는 말이 있죠.

    우리의 비빔밥이 그런 느낌이예요. 대지에서 생명력을 얻은 재료를
    큰 그릇에 담아 섞고 비벼서 같이 나누어 먹는 모습에서 저는 한지로 만든 그릇의 의미를 찾게돼요
."

   (알랭 드 보통의 아름다움과 행복의 예술 에서, 90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 2015, 은행은행나무

 

   "You should empty your mind and think about nothing“

   "There is a sying that 'Sharing sadness halves it while sharing happness doubles it'.

    Bibimbab (a rice dish made with mixes vegetables and meat) has the same feeling. I find in dishes
    made of Hanji the same meaning I seein a generous bowl oh Bibimbab filled with ingredients harvested
    from vital lands, mixed up, and then shared and enjoyed together.“

   (EunHye Kim, Interview, Allain de Botton : The Art of Beauty and Happiness, 90 pages,

    Cheongju International Craft Biennale, 2015, Eunhaeng Namu) Translation (EN-KR) Hanyoung Kim

 


(28501) 충북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내덕2동 201-1)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 (옛 청주연초제조창)
T. 043-277-2501~3 F. 043-277-2610 E. craftbiennale@hanmail.net